침례교 신학과 최근 이슈

침례교신앙과 신학의 특성   김용복(침례신학대학교 조직신학 교수)       침례교회는 창시자를 특정하기 어려운 분파형태의 운동으로 시작했다는 점에서 독창적이다. 이런 형태의 교회는 신앙의 자유정신에서 비롯된 개인주의, 반성례전주의, 반권위주의, 반성직주의, 교회와 국가의 분리 정신을 강조하는 성향이 있다. 신학적으로 보면, 침례교회는 기원부터 두 가지 성향의 신학체계가 공존하면서 신학적 다양성을 존중하는 전통을 형성했다. 일반침례교회(1611년)는 아르미니우스주의를, 특수침례교회(1644년)는 칼뱅주의를 표방했으며, […]

Read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의 ‘진정한 사랑’   기민석(침례신학대학교 구약학 교수) 바울의 심각한 고민 – 이방인들을 향한 유대인의 적대감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막 터진 샘물처럼 솟아오르던 때, 바울은 심각한 고민 하나를 에베소 교인들에게 털어놓았다. 자기와 같은 유대인 출신의 그리스도인들과 그렇지 않은 이방 그리스도인 사이를 가로 막는 ‘막힌 담’ 때문이었다. 그러므로 여러분은 지난날에 육신으로는 이방 사람이었다는 사실을 명심하십시오. […]

Read



Search